블로그 이미지
영어소리~ 듣고~ 말하고~ 읽고~ 쓰고~ 생각하는~ 영어호흡 블로그
Sunny in New York

☞ Translate to English

☞ 영어로 쓰인 글을 한글로 보기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2,193,154total
  • 92today
  • 174yesterday
2009.07.20 10:31 화가만의 방
정크 & 예술

무(無)에서 유(有)를 창조하는 것이 예술의 본질이라면 쓰레기통 안에서 작품을 끌어내는 것 또한 값진 것 같다. 정크의 세상에서 고고하게 예술을 키우는 것 또한 대단한 일이다. 아마도 미래의 세상은 정크에서 미(美)를 창조하는 것이 아닐런지..... 붉은 색으로 도톰하게 바른 입술을 가진 이 여인들은 오묘한 표정을 짓는다. 입이 있어도 말 못하는 입을 가진 삐에로의 모습으로 등장한 이 여인들의 모습은 살아서 우리에게 다가온다. 그리고 흥분의 도가니로 몬다.  알렉산더 맥퀸의 패션과 필립 트레시의 모자가 결합하여 장대한 21세기의 파노라마를 만들고 있다. 영국에서 택시 운전수의 아들로 태어나 세 누이들의 옷을 만드는 것이 계기가 되어 패션의 세계에 들어 갔다는 알렉산더 맥퀸. 정크가 된 아버지의 택시를 배경으로 누이들이 멋지게 폼을 잡고 서있는 것이 상상이 된다. 다 쓴 캔들을 머리에 쓰는 이 모자의 거장 필립 트레시의 눈에 띄는 아이디어를 보고 오랫만에 예술의 즐거움을 맛볼 수 있었다. 두 거장의 작품에서는 앤디 워홀의 냄새가 난다.





확대





확대













아트는 꿈과 현실을 넘나드는 일의 반복이다.
아티스트에게 "현실과 타협하라"는 말은 "죽으라"는 말과 같다.







posted by Sunny in New York


posted by Sunny in New Yor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tric.co.kr BlogIcon tric 2009.07.20 17:06 신고  Addr  Edit/Del  Reply

    두꺼운 입술이 키스욕을 없애주는군요~

  2. 후아유 2009.07.23 23:24 신고  Addr  Edit/Del  Reply

    두꺼운 입술이 고추를 자극하군요~낄.

  3. Favicon of http://paintlikeme.com BlogIcon Sunny in New York 2009.07.24 09:47 신고  Addr  Edit/Del  Reply

    허허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