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영어소리~ 듣고~ 말하고~ 읽고~ 쓰고~ 생각하는~ 영어호흡 블로그
Sunny in New York

☞ Translate to English

☞ 영어로 쓰인 글을 한글로 보기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2,185,529total
  • 75today
  • 262yesterday
2010.04.17 07:03 문화의 차이


유투브에 뉴욕 양키즈의 박찬호 설사 인터뷰가 인기다.
설사라는데 뭐가 그리 웃기는 것일까?

비디오(동영상)의 내용은 이렇다.
락커룸 앞에서 인터뷰가 진행 중이다.

박찬호는 심각한 표정으로 설사 때문에 게임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고 마이크에 대고 말하고 있다.
그 뒤에서 동료들은 킥킥 대고 웃고 있다.

박찬호는 심각한 표정으로 설사 때문에 게임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고 마이크에 대고 말하고 있다.
그 뒤에서 동료들은 킥킥 대고 웃고 있다.

박찬호는 심각한 표정으로 설사 때문에 게임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고 마이크에 대고 말하고 있다.
그 뒤에서 동료들은 킥킥 대고 웃고 있다.

박찬호는 심각한 표정으로 설사 때문에 게임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고 마이크에 대고 말하고 있다.
그 뒤에서 동료들은 킥킥 대고 웃고 있다.


박찬호는 설사를 영어로 다이어리아(diarrhea)였다고 3회, 4회 반복해서 말한다.
설사가 나서 게임을 제대로 할 수가 없었다는데 뭐가 그리 웃겨?



diarrhea : a condition in which feces are discharged from the bowels frequently and in a liquid form.
bowel: the part of the alimentary canal below the stomach
cough 
chest hurt
dehydrate : cause (a person or a person's body) to lose a large amount of water


그런데 여기서 우리말의 설사(泄瀉)와 영어의 diarrhea의 차이점을 알아보자.

설사 泄瀉 : <의학> 변에 포함된 수분의 양이 많아져서 변이 액상(液狀)으로 된 경우. 또는 그 변. 소화 불량이나 세균 감염으로 인해 장에서 물과 염분 따위가 충분히 흡수되지 않을 때나 소장이나 대장으로부터의 분비액이 늘어나거나 장관(腸管)의 연동 운동이 활발해졌을 때 일어난다.<네이버 사전>
diarrhea : Liquid poop(물똥) that burns like Hell when it comes out of your ass. 

우리(박찬호)에겐 설사는 그냥 똥이 아니라 의학적인 용어로까지 설명할만한  심각한 이다.
그런데 미국인들에게는 설사도 그냥 더러운 이다.

아무말이나 자유롭게 말하면서 살아가는 미국인들도 장소에 따라, 상대에 따라 더러운 말은 가려서 한다. 그래서 인터뷰하는 사람이 Were you sick? "어디 아팠습니까?"하고 물으면, 어느 미국인도 I wasn't feeling well. "좀 안좋았습니다."라고 대답 했을 것이다. 그런데 박찬호는 I had diarrhea라고 했다. 이 말은 I was pissing out of my asshole. "물똥이 마려웠어요." 라고 퍼블릭에 말하고 있는 것이다.
박찬호는 미국방송에 대고 이 마려워서....   이 마려워서.... 이 마려워서....  이 마려워서.... 라고 심각하게 말하고 있다.

어느 외국 선수가 한국 방송사에서 인터뷰를 청했는데
물똥이 마려워서...  물똥이 마려워서...  물똥이 마려워서... 물똥이 마려워서...를 어색한 우리말 발음으로 계속 반복한다면 웃기지 않을 수 없는 일이다. 
웃기기도 하지만 귀엽기까지 할 것이다.
이것이 바로 한 단어를 통해 보는 문화의 차이다.



미국생활을 오래해도 영어가 늘기는 어려운데
박찬호가 이렇게 편안하게 인터뷰에 응하는 모습이 보기 좋다.
(가까운 사이)에서는 더럽고 야한 이야기를 쉽게 말하고, 게임 중에도 아무대서나 침을 택택 뱉고 하지만 퍼블릭에서 지킬 에티켓은 지키는 것이 미국인들이다. 앞에서 해야할 것과 뒤에서 할 것을 제대로 구분하면서 사는 것 같다.
백그라운드에서 들리는 동료들의 밝은 웃음소리는 "다르지만 환영한다"는 의미이다.
이런 순진한 선수가 뉴욕 하늘 아래에서 같이 숨쉬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은 일이다.
좋은 성적 내고 오래 오래 머물게 되기를 바란다.




Korean culture may offer clues in Asiana crash
미국인들은 왜 호흡으로 영어를 할까?
여자의 아름다운 몸 Olympic Gymnastic 2012
젓가락(Chopsticks) 문화
Of Monsters and Men - Little Talks
(쉬운)미국 생활영어-1





posted by Sunny in New York


posted by Sunny in New Yor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팩팩하네요 2014.04.11 15:37 신고  Addr  Edit/Del  Reply

    I'm feeling like Chan ho Park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