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영어소리~ 듣고~ 말하고~ 읽고~ 쓰고~ 생각하는~ 영어호흡 블로그
Sunny in New York

☞ Translate to English

☞ 영어로 쓰인 글을 한글로 보기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2,199,641total
  • 118today
  • 468yesterday

'개고기'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2.08.17 개가 주인인 세상!
2012.08.17 11:35 그림과 나

다음 글은 한국음식의 세계화를 꿈꾸며-6 "애완견과 보신탕"(Dogs for pet, Dog for meat)이어진 글입니다.


이상한 세상에 도착했다.


그곳에는

개가 사람처럼 말을 하고

사람은 개의 애완동물이다.

개는 사람에게~ 갖고 놀라고~

플라스틱으로 만든 장난감들을 준다.

사람

항상 여자 사람 생각이 난다.

하지만~ 그것(여자를 만나는 것)은 금지되어 있다.

그 이유는 여자 사람에게 임신을 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남자 사람은 하는 수 없이 작은 인형만 만지면서 애타게 살아간다.





주인 개 Bob은 사람을 좋아한다.

사람은 주인 개 Bob의 말을 아주 잘 듣는다.

주인 개 Bob이 뛰러 나가자고 할때는 정말 귀찮을 때도 있다.

그냥 TV나 보면서 잠을 더 자고 싶은데도 주인 개 Bob이 나가자고 보챈다.


주인 개 Bob이 사람의 목에 줄이 달린 목걸이를 채운다.

목에 있는 줄이 주인 개 Bob에 의해 잡아 당겨지면 목이 무지 아프다.

이때에는 목이 졸리어서 얼굴색도 변한다.

개 집에서 오줌 똥을 누면 냄새가 난다고 사람을 데리고 나간다.

주인 개 Bob이 먹여주고 씻겨주니 사람은 못이기는척 하고 따라 나선다.






사람은 나가서 여자 사람이라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지만

요즘엔  여자 사람을 길에서 통 만날 수가 없다.


TV를 보니

개들이 주인 없이 돌아 다니는 사람을 찾고 있다고 한다.

그들은 사람을 찾으면 그 사람을 먹는 개들에게 판다고 한다.

주인 개 Bob이 잠시 눈을 판 사이에 사람은 여자 사람을 찾기 위해 두리번 거리다

주인 개 Bob을 놓쳐 버렸다.

주인 개 Bob이 그 사람을 찾으러 온 동네를 헤매었지만 허사였다. 

아무데도 없었다.







동네에 있는 벽이란 벽에는 네 다리로 걷는 한 남자 사람을 찾는다는 종이가 셀수도 없이 많이 붙어 있었다.

뉴스에도 나오지만 어느 개도 그 사람을 보지 못했다고한다.






사람들이 다 같이 네발로 다니니

사람이 그 사람 같다.






사람은 결국 돌아오지 않았다.









다른 쪽에서는 개가 사람을 너무 좋아해서~ 먹는 것이다.

Bob의 애완용 사람사람을 너무 사랑하는 개에게 먹힌 것이다.

사람을 먹는 개들은~ "먹어도 되는 사람"이 따로 있다.고 말한다.



"먹어도 되는 사람""애완용 사람"과 무엇이 다를까?








그렇담, 어느 사람을 애완용으로 하고~ 어느 사람을 먹을까?




한편에서는 사람을 애완용으로 하고~ 한편에서는 사람을 잡아먹는다.




이상한 세상이다.




더보기



너무 무서운 미국영화 "Wrong Turn"



posted by Sunny in New York




posted by Sunny in New York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