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영어소리~ 듣고~ 말하고~ 읽고~ 쓰고~ 생각하는~ 영어호흡 블로그
Sunny in New York

☞ Translate to English

☞ 영어로 쓰인 글을 한글로 보기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2,185,745total
  • 35today
  • 256yesterday

'다른 문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9.30 스트레스를 푸는 비디오: 방귀
2013.09.30 09:16 문화의 차이
사실 요즘엔 화나는 일이 별로 없다. 방귀를 끼는 사람을 보아도 즐겁다. 요가 클래스에서 뚱뚱한 백인여자가 내 앞에 매트를 깔고 앉았는데 몸을 움직이며 호흡을 하다가 그만 방귀가 나왔다. 나는 그냥 모르는체 했는데 혼자서 웃는 것을 보았다. 이럴때 같이 웃어야하는지 잘 모르겠다. 그런데 그 다음에 같은 자리에 앉게 되었는데 또 방구를 끼는 것이었다. 이번에는 냄새가 심하게 나서 같이 웃을 수도 없었다. 다음번엔 그녀 주변에는 한사람도 앉지 않는 것이 보였다. 다 놀라서 멀치감치 도망을 간것이다. 나도 도망을 쳤다.
밀폐공간인 엘리베이터 안에서 방구를 끼면 어떨까?
이것 저것 조금 골치 아픈 이야기들이 실렸던 지난주의 사건들을 다 잊어버리고 웃으면서 한주를 시작하자~
뉴욕은 지금 일요일 밤이다. 오늘 아침엔 생각지도 않던 일들이 발생해서 조금 머리가 아팠는데 우연히 전에 써 놓았던 이 글을 보니 조금 기분이 나아졌다. 방귀는 영어로 무엇이라고 했는지 기억이 나는지?

코딱지(방구, 트림)가 영어로 무엇일까?에 가서 알아보자.


Fart In Elevator Prank





LADY FARTS IN YOGA CLASS & ALMOST SHITS HER PANTS

 





fart at work







미국생활팁~

문제1 : 방귀 뀐 놈이 오히려 큰 소리친다는 영어로 무엇이라고 할까?

전에도 몇번 말한적이 있는데 우리말 속담을 번역해서 영어를 하면 미국인들은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왜냐하면 문화가 서로 달라서이다. 대신 유사한 상황에서 사용하는 문체는 있으니 알아두면 좋겠다. 우선 미국인들은 방구를 끼면 우리처럼 모르는척 하지 않는다. 거짓말하는 것을 싫어하는 미국인들~ 직접대고 사람 앞에서 노골적으로 표현한다. "니가 방구 끼었지? 냄새 정말 지독하다~" 하면서~ 이때 혹시 동양인이 방귀를 끼고도 모르는척 하고 있으면 이 위기를 모면하기도 쉽다. 그렇다면 여기서 한국인은 거짓말을 많이 하느냐? 고 반문을 해볼 수 있는데 우리는 이 상황을 거짓말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이 상황에서 알면서도 상대가 무안할까봐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인내 하는것~ 이것이 우리 한국인의 예의라고 보아야 한다. 곧 이 냄새는 옅어져서 다 퍼져 나갈텐데 민망하게 "니가 그랬지?" 하고 말할 필요가 없지 않어? 아래에서 방귀 뀐놈을 찾아보자.


그런데 미국인은 이 상황에서 참지 않는다. 간단하게 보면 이것은 그냥 방귀를 꾸는 것에 대한 간단한 상황이기도 하지만 나아가서는 문화 저변에 깔려서 참을성이나 인내가 되고 나아가 가슴안에 응어리가 되어 버리기도 한다. 화를 참는것과 참지 않는것~ 우리가 살아가는데 굉장히 중요하다. 우리 문화 안에서도 성격이 화끈한 사람은 화나는 일이 있으면~ 참지 않고 다 말을 해 버리고 그런 사람이 뒤끝이 없다고 표현하기도 한다. 화를 다 표현했으니 당연히 뒤끝이 없을 수 밖에~
아래에서 방귀 뀐놈을 찾아보자.



답1 :


더보기






미국생활팁~

문제2 : stop feeling angry or resentful toward (someone) for an offense, flaw, or mistake.는 영어로 무엇일까?

답을 그냥 보지 말고 생각해보자



답2 :

더보기



방귀를 뀐 놈이 오히려 성을 내는 것과는 상관이 없지만 이 화내는 것에 대해 한번 생각해보자.
그리고 용서를 하는 것에 대해서도 한번 생각하는 시간 갖자.
방귀에 대해 즐거운 이야기를 하다가 "앵그리"에 대한 이야기로 화제가 바뀌어서 미안하다.
화가 나도 무조건 참는 사람하지 말고 화를 즉시 풀거나 그렇게 되지 못하면 용서하는 마음을 갖으면 좋을 것 같다.
아마도 그것이 생리적인 현상인 방귀가 아닐까?
방귀를 끼고 싶으면 그냥 끼어~ 버려~
뿡~ 뿡~ 뿡~ 뿡~ 뿡~ 뿡~

뿡~ 뿡~ 뿡~ 뿡~ 뿡~ 뿡~

용서도 한편으로는 이 방귀와 같은 exhale이다.
inhale로 가슴에 앵거를 꽉 담고만 있으면 곧 폭발한다.


이렇게 큰 앵거를 가슴 안에 안고 있으면 지금 바로 빵~ 하고 터뜨리자~

빵~
빵~

더보기


Let's Forgive













posted by 써니의 뉴욕노트 & 잭스피킹 호흡영어




posted by Sunny in New York

댓글을 달아 주세요